How are you


미안해 그땐 너무 힘이 들었어 미안해 그땐 내가 너무 어렸어
미안해 나완 다른 니가 싫었어 어쩌면 나는 도망친 건지도 몰라 근데,

혼자서 깬 아침에 너의 메시질 찾는다 창 밖의 낯선 하늘에 네 얼굴을 그린다
잘 지내니 잘 지내니 아직도 숨을 쉬는 기억들에 난 아파
처음 내게 사랑을 속삭였던 목소리도 마지막 그 끝을 알려주던 너의 입술도
하나도 지워지지가 않아 넌 어떠니

사랑해 그땐 어렵지도 않던 말 사랑해 이젠 내뱉기가 두려워
사랑해 다시 전할 수가 있을까 사실 아직 용기가 안나 쓴웃음에 하루를 살곤해 근데,

혼자서 깬 아침에 너의 메시질 찾는다 창 밖의 낯선 하늘에 네 얼굴을 그린다
잘 지내니 잘 지내니 아직도 숨을 쉬는 기억들에 난 아파
처음 내게 사랑을 속삭였던 목소리도 마지막 그 끝을 알려주던 너의 입술도
하나도 지워지지가 않아 넌 어떠니

점점 내가 부서져 자꾸 내가 약해져 짙은 기억에 갇힌 나를 다시 꺼내줘

현실의 물든 계산법을 모른 처음처럼 진심 하나로 네게 다가갔던 그때로 나 돌아갈래
아직도 자라는 추억에 난 아파 넌 어떠니

Leave a Reply

Fill in your details below or click an icon to log in:

WordPress.com Logo

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WordPress.com account. Log Out / Change )

Twitter picture

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Twitter account. Log Out / Change )

Facebook photo

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Facebook account. Log Out / Change )

Google+ photo

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Google+ account. Log Out / Change )

Connecting to %s